전력IT 유지관리 중소기업이 맡는다

날짜
2021.06.24
조회수
163
등록자
나주스마트생태관리자
전력거래소, 대기업 수행방식 탈피 금융협동조합과 계약
앞으로 중소 IT기업이 전력계통 및 전력시장 운영에 사용되는 전력IT시스템을 유지·관리할 수 있게 됐다.

23일 전력거래소에 따르면 거래소는 한국금융정보산업협동조합과 전력거래, REC거래, 수요반응자원(DR)거래 및 계통운영시스템(EMS)의 유지관리 용역계약을 체결하고 22일부터 사업에 착수했다.

전력IT 유지관리 사업은 그동안 초기 구축사인 대기업이 수행해왔으나 이번에 중소 IT기업으로 구성된 금융협동조합이 신규 계약자로 선정됨에 따라 기존 사업자로부터 관련 기술을 이전받아 업무를 수행할 수 있게 됐다. 이를 위해 금융협동조합은 40여 명의 전문인력을 투입하고 11명의 신규인력을 채용했다.

전력거래소는 전력IT 경험이 부족한 신규 사업자(중소 IT기업)가 유지관리 기술을 완벽히 확보할 수 있도록 인계인수위원회를 구성, 운영하고 기존 사업자와의 협력체계를 확보했다. 기술이전의 검증을 위해 테스트베드도 제공했다.

양성배 전력거래소 운영본부장은 “이번 금융협동조합과의 협력이 중소 IT기업 성장 발판을 제공하는 한편, 전력IT 기술 저변확대 등의 상호 이익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본다”고 밝혔다.


광남일보/ 정채경 기자 view2018@gwangnam.co.kr